신지예가 “문재인 재기해”외친 혜화역 시위 옹호하며 한 말

이번 지방선거에서 녹색당 소속으로 서울특별시장에 출마한 신지예.

신지예는 서울시장 슬로건으로 페미니스트 서울시장을 내세우고 바이섹슈얼, 트랜스젠더, 인터 섹스 등 각종 성소수자를 위한다는 발언을 해 주목을 받기도 했다.

한편 혜화역 시위 중 문재인 대통령을 조롱하는 일이 벌어져서 논란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신지예가 “여성들이 당해온 거에 비해 그렇게 큰일은 아니다”고 밝혔다.

신지예는 논란이 된 “문재인 대통령 재기해”라는 구호에 대해 “제가 알기로는 주최 측이 사용한 게 아니라 참가자가 쓴 걸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저런 퍼포먼스, 과격함이 과연 문제적인가 드리고 싶다. 문제일 수는 있다. 단순히 일베에서 나온 단어다. 저런 조롱은 폭력적이라는 건 프레임에 가둬두는 거다. 여성들이 왜 저렇게 밖에 할 수 없는지 공포, 분노를 느끼는지 정치인들이 우리 사회 언론계에서 잘 들여봐야 한다고 생각한다. 가장 주된 것은 성범죄를 없애자는 것이다. 여성들이 당해온 거에 비해 그렇게 큰일은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편 혜화역 시위 참가자들이 외친 “문재인 대통령 재기해”에서 재기는 고 성재기 남성연대 대표가 2013년 마포대교에서 투신한 것을 희화한 말로 성재기 처럼 자살해라는 의미로 한 말이다.

이외에도 태일해(전태일 열사), 주혁해(교통사고 숨진 배우 김주혁), 종현해(샤이니 종현)이란 용어도 있다.

하지만 주최 측은 문제를 제기하다는 의미로 재기하다구호를 사용한 것이라고 해명했다.

[wpna_related_articles title=”보면 볼수록 재밌는 인기글 TOP 3″ ids=”59565,65008,62735”]
2018. 07 저작권자(c) 지식의 정석 (무단 사용-재배포 금지) / 사진 – 연합뉴스, YTN뉴스, 나무위키

소녀시대 윤아를 실제로 본 일반인들의 리얼 반응

윤아의 실물을 본 소녀들은 어떤 반응을 보일까?

지난 11일 방송된 JTBC 효리네 민박 에서는 첫 손님으로 민박집을 방문한 유도 소녀팀을 위해서 일하는 윤아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방송에서 민박집에 도착한 소녀들은 윤아의 모습을 보고 예쁜 얼굴에 감탄하는 모습을 보였다.

유도 소녀들은 잠에서 일어나자마자 아침 식사를 준비하는 윤아를 보고 예쁘다”며 감탄했다.

또한 이효리와 이상순이 준비한 노천탕 서비스를 즐기던 중 갑자기 윤아가 등장하자 단체로 얼음이 된 듯 말을 멈춰 웃음을 자아냈다.

그 모습을 바라보던 이효리는 “너네 (윤아가) 너무 날씬해서 쳐다본 거지”라고 농담을 건네기도 했다.

윤아는 수건을 건네주며 부끄러워하는 소녀들을 흐뭇하게 바라본 후 집으로 들어갔다.

소녀들은 윤아가 사라진 후 “웃는거봐”, “너~무 예뻐”, “언니만 나오면 말도 안 나온다” 등 미모에 감탄하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제주도를 찾는 손님들을 맞는 JTBC 효리네 민박2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안녕하시현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JTBC 효리네 민박2 캡쳐